메뉴
실시간뉴스
편집시간  2019.4.23 화 13:52
상단여백
기사 (전체 25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김덕남 칼럼] 제주 제2공항, ‘폭탄 돌리기 게임‘
제주도민 30여년 숙원사업이 ‘뜨거운 감자’가 되었다.너무 뜨거워 받을 수도, 버릴 수도 없는 난처한 입장인 것이다.제주 제2공항(이하...
김덕남 주필  |  2019-04-21 20:37
라인
[김덕남 칼럼] ‘막춤 도지사’의 정치적 포석
원희룡지사가 춤을 췄다. ‘막춤’이었다. 리듬이나 형식 등을 무시하고 몸이 가는대로, 마음대로 추는 춤이다.원지사의 개인 유튜브 ‘원더...
김덕남 주필  |  2019-04-15 06:14
라인
[김덕남 칼럼] '철 밥통‘들의 먹이사슬
‘공무원은 철 밥통’, 흔히 듣는 이야기다.“공직에 발을 들여놓으면 ‘철 밥통’처럼 끄떡없이 평생 밥줄을 지킬 수 있다“는 뜻의 풍자다...
김덕남 주필  |  2019-04-07 21:28
라인
[김덕남 칼럼] ‘오름 나그네’, 24년만의 해후
하늘나라 여행길에 오른 지 24년이 되었다.‘오름 나그네 김종철’, 183회의 신문 기획연재를 마치던 해인 1994년, 늑골암 말기 판...
김덕남 주필  |  2019-03-31 19:22
라인
[김덕남 칼럼] 원희룡 도정의 ‘독선과 위선’
‘빨간불이다, 위험하다’. 성장잠재력으로서의 외자유치 사업이 그렇다.그래서 민선7기 원희룡 도정에 보내는 일각의 시그널은 예사롭지가 않...
김덕남 주필  |  2019-03-25 05:21
라인
[김덕남 칼럼] “국가 원수에 대한 모독”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2일 국회에서 교섭단체 대표 연설을 했다.연설은 외교안보․경제 등 문제인 정부의 각종 실정(失...
김덕남 주필  |  2019-03-18 05:27
라인
[김덕남 칼럼] “‘박근혜 탄핵’을 탄핵 한다”
“주문, 피청구인 대통령 박근혜를 파면 한다”.2017년 3월 10일 오전 11시 21분, 헌법재판소는 ‘박근혜 대통령 탄핵 심판 사건...
김덕남 주필  |  2019-03-11 06:58
라인
[김덕남 칼럼] ‘미․북 담판 실패’, 그리고 ‘빨갱이’ 논란
갈 길은 멀고 험하다. 끝이 보이지 않는다. 가시밭길이다.험준한 산과 어둡고 깊은 계곡을 건너야 한다. 거친 물살의 강과 성난 파도도 ...
김덕남 주필  |  2019-03-04 07:11
라인
[김덕남 칼럼] ‘하수구 정치’와 ‘유머 정치’
“입은 적을 만들고 귀는 친구를 만든다”고 했다. 내말은 조심하고 상대의 말은 경청하라는 경구(警句)다.잡초도 꽃이라 부르면 격과 향이...
김덕남 주필  |  2019-02-24 23:42
라인
[김덕남 칼럼] “못살겠다, 나라가 걱정이다”
경제사정이 너무 안 좋다. 살아가기가 팍팍하다. 서민의 한숨소리가 예사롭지 않다.자영업자 등 밑바닥 민심은 “못 살겠다”는 하소연뿐이었...
김덕남 주필  |  2019-02-11 05:05
라인
[김덕남 칼럼] 집권여당의 심각한 ‘법치 유린’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권력에 취해 이성을 잃고 있다. 작취미성(昨醉未醒) 상태다.그들의 언어는 천박하고 논리는 저급하다. 비열한 인...
김덕남 주필  |  2019-02-04 06:30
라인
[김덕남 칼럼] 정권의 나팔수 돼버린 ‘공영방송 KBS’
‘정권의 나팔수이자 권력의 하수인’이라 했다. 많은 사람들이 그랬다.KBS나 MBC 등 공영방송이 이처럼 국민적 우셋거리가 된지는 오래...
김덕남 주필  |  2019-01-28 04:34
라인
[김덕남 칼럼] 두 여자의 시끄러운 이중주(二重奏)
두 여자가 있다. 둘 다 집권 여당 소속 국회의원이다.이 두 여자의 이야기가 요즘 사회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가십거리와 패러디를 양산...
김덕남 주필  |  2019-01-21 05:12
라인
[김덕남 칼럼] ‘똑똑한 바보’와 리더십 위기
‘똑똑한 바보’, ‘머리는 똑똑한데 일처리가 어리석은 사람’을 빗대어 인용되는 말이다.‘현명한 등신’도 있다. 겉보기로는 어리석게 보여...
김덕남 주필  |  2019-01-14 07:31
라인
[김덕남 칼럼] ‘가증스런 그녀’의 ‘가증스런 막말‘
‘그녀의 말과 글에는 악취가 풍긴다. 역겨운 시궁창 냄새다.논리는 천박하고 생각은 비루하다. 거기서는 인간으로서의 최소한 양식이나 양심...
김덕남 주필  |  2019-01-07 06:18
라인
[김덕남 칼럼] “감사했습니다, 행복 했습니다”
‘올 한해도친구가 제 곁에 있어행복 했습니다 잘 있었지? 별일 없지?평범하지만 진심어린안부를 물어오는 오래된 친구 그의 웃음과 눈물 속...
김덕남 주필  |  2018-12-30 23:28
라인
[김덕남 칼럼] ‘제주대 청렴도 평가의 덫’
국민권익위원회는 20일 ‘2018 국공립대 청렴도 측정 결과’를 내놨다.47개 국공립대와 46개 공공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진행했던 측정 ...
김덕남 주필  |  2018-12-23 20:11
라인
[김덕남 칼럼] 원희룡지사의 ‘자충수(自充手)’
후폭풍은 거세고 거칠다. “도지사 퇴진”을 요구하는 촛불 집회까지 등장했다.‘녹지국제병원(이하 영리병원)개설허가’가 휘젓고 있는 돌개바...
김덕남 주필  |  2018-12-17 05:14
라인
[김덕남 칼럼] “해병대는 할 말 해야 한다”
국방부가 ‘9.19 남북 군사합의’ 후속 조치로 검토 중인 동․서해 북방한계선(NLL) 및 한강 하구 비행금지 구역 설정과 ...
김덕남 주필  |  2018-12-09 23:06
라인
[김덕남 칼럼] 청와대는 ‘복마전’, 나라는 ‘만신창이’
복마전(伏魔殿)은 마귀가 숨어있는 집이다. 나쁜 일이나 음모가 끊임없이 행해지는 ‘악의 근거지’를 일컫는 말이다.만신창이(滿身瘡痍), ...
김덕남 주필  |  2018-12-02 19:49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제주투데이 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삼무로 1길 5 정도빌딩 3층  |  대표전화 : 064-751-9521~3  |  팩스 : 064-751-9524  |  사업자등록번호 616-81-44535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제주 아 01001  |  등록일 : 2005년 09월 20일  |  창간일 : 2003년 07월 23일  |  발행·편집인 : 김태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윤
제주투데이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제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jejutoday.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