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실시간뉴스
편집시간  2017.6.24 토 09:58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19대 대선
자유한국당 "부산경남 패륜 몰아간 문용식 물러나라"6일 문용식 단장 PK '패륜집단' 언급 파장
김관모 기자 | 승인 2017.05.07 23:59

자유한국당은 문용식 더불어민주당 가짜뉴스 대책단장이 부산 경남을 '패륜집단'으로 폄훼했다며 보직에서 물러날 것을 촉구했다.

이종혁 자유한국당 특보단장은 7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브리핑을 통해 문용식 단장이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부산경남 바닥 민심 패륜집단의 결집이 무서울 정도'라는 제목의 글을 썼다고 비판했다.

문 단장은 지난 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시각 PK(부산경남)의 바닥 민심입니다. 패륜집단의 결집이 무서울 정도입니다"라며 부산경남의 표심을 부정적으로 바라보는 글을 썼다.

이 같은 글에 대해  이 단장은 "민주당이 아무리 급하고 초조해도 공당의 책임있는 사람이 부산경남 일반 시민들을 패륜으로 취급할 수 있냐"며 "이것이 문재인 후보가 말하는 나라다운 나라라는 게 이런 것이냐"고 반문했다.

또한 "지역감정을 선거에 이용하지 말자고 주장하던 민주당과 당직자가 부산과 PK를 운운하며 고향 땅을 가꾸어온 영남 지역구를 패륜 집단으로 호도하고 있는 것을 볼 때 분노를 금할 수 없다"고 비판하며 문재인 후보의 대국민 사과와 문용식 단장의 사퇴를 요구했다. 

이철우 자유한국당 총괄선대본부장도 기자회견을 열고 "나 아니면 적으로 몰아붙이는 무시무시한 일들을 벌이고 있다"고 비판했다. 또, 이 본부장은 "보수를 궤멸시키고 불태워 없애겠다고 하더니, 부산 경남을 패륜 집단으로 몰아 붙였다"며 "매우 유감스러운 표현이며 그 자리에서 사퇴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4
0
이 기사에 대해

김관모 기자  whitekgm@naver.com

<저작권자 © 제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관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주는 그리스도시요 2017-05-12 10:53:02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삭제

    여백
    여백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제주투데이 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삼무로 1길 5 정도빌딩 3층  |  대표전화 : 064-751-9521~3  |  팩스 : 064-751-9524  |  사업자등록번호 616-81-44535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제주 아 01001  |  등록일 : 2005년 09월 20일  |  창간일 : 2003년 07월 23일  |  발행·편집인 : 김태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윤
    제주투데이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7 제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jejutoday.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