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실시간뉴스
편집시간  2019.7.21 일 10:41
상단여백
HOME 교육 대학 사람들
[심층인터뷰]"소통과 연대...제대멀티가 대학과 맞설 수 있었던 힘""두려움으로 시작한 싸움...소통과 협력으로 견뎌"
"아닌 것은 아니라고 말하는 힘 갖고 싶어"
김관모 기자 | 승인2018.11.13 15:20
  • 수상허네 2018-11-29 16:13:04

    이 기사 댓글은 집단에서 움직이는것처럼 보이네요..정치인싸움은 왜 갖다붙히는지 어느 당인지 한심스럽습니다..졸업생으로써 이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무슨 조작이니 뭐니 학생들 그만 괴롭히고 나랏일에 신경쓰세요들   삭제

    • 정신차리라이 2018-11-26 15:28:37

      정말 멀티과 아이들 지긋지긋허네이..
      도대체 이 사건을 뒤에서 누가 조작질을 허면서 이렇게 키워분거라? 정치허겠다고 설쳐대는 멀티출신 졸업생이 도대체 누게라? 그 잘난 상판떼기나 한번 봐시민 좋으켜. 멀티과 후배들 뒤에서 조작질 허멍 시위허게 만들고, 조작질 허멍 육지까지 소문나도록 시끄럽게 떠들어대난 그 결과가 뭐라? 결국 제주대학교 전체 취준생들까지 취업길 다 막아불어서이..그건 알암신가? 그게 제주대학교 선배가 헐짓이냐!! 멀티과 아이들도 이젠 정신차리라이..
      ~~~~   삭제

      • 어이가 없어서 2018-11-25 15:24:41

        그 교수 때문에 꿈을 접거나 자퇴하는 친구들을 하영봤다고...나원참 어이가 어서..
        초딩도 아니고 자퇴허는 게 모두가 교수때문이랜 햄서? 집에서 어멍아방 한테도 욕을 안 먹어봐신가? 분명 뒷대맹이도 쳐맞아도 봐실 텐데이.   삭제

        • 핑계꺼리라~¿ 2018-11-25 14:22:22

          솔직해집써들. 그 교수땜에 다른 길로 가는 게 아니라 학교 다니당 보난 디자인이 적성도 안맞고 실력도 안되난 다른 쪽으로 감댄 해야 옳은거주 마심. 야이네들 말곧는 것들 보난 세상 살당 뭐가 잘 안 되민 꼭 이추룩 핑계꺼리만 대는 거라...   삭제

          • 다암암서 2018-11-25 14:12:11

            이추룩들 허니까 제주도에 내려왕 살잰 했던 사람들이 질령으네 다 육지로 돌아가부는 거라.
            사진에 보이는 학생들 지도교수는 A교수가 아닌데 무사들 이추룩 놉뜨는 거라? 분명 누게가 뒤에서 놉드랜 시킨거주.   삭제

            • 물귀신작전? 2018-11-24 17:09:46

              뭔가 이상하다 싶었는데..저런 학생들이 학업에 충실하지도 않으면서 그저 교수탓만하고 가만히 있던 학생들을 동원해서 실력있는 교수를 파면까지 몰고가는 큰사태를 일으켰네요?!듣기로는 그 교수덕에 선배들이 대기업에 취직도 하면서 그나마 학교위상도 올라갔다던데 이젠 전국적으로 ()망신당했으니 제주대라는 학교를 다시 허접대로 만들어버린것 같군요..안그래도 지방대출신은 실력이 있어도 인정을 받지못하는 현실인데..ㅉㅉ
              저학생들은 졸업후 전공분야에서 일할 생각조차없었으니 마치 혁명가처럼 뛰어들어 선동주자로나섰다지만 남은 학생들은 어찌하라고..?.   삭제

              • 이건아니다 2018-11-23 18:22:28

                학생들이 자기 학과 교수를 이처럼 난도질 하면서 파면시킨 것도 부족해서 앞으로도 끝까지 싸우겠다고? 공부를 위해 학교를 다니는 게 아니라 싸우려고 입학한 것 같다.   삭제

                • 제대출신 2018-11-20 10:38:10

                  후배님들, 다 끝난 일인데도 이렇게까지 나서서 인터뷰 하는 게 부끄럽지 않으세요? 그래서 궁극적으로 뭘 얻으셨어요? A교수 파면이 제주대학교에 입학한 목표였습니까? 교수에 대한 개인적 감정을 이렇게 확대하면서 개떼처럼 다른 학생들을 동원하여 학교 측에 힘자랑 하려고 하지 마시고, 학생 본분인 학업에나 열중하세요. 시간이 아깝지 않나요? 요즘처럼 치열한 취업경쟁시대에 이런 일로 인해 피해를 보게 될 다른 제주대생들의 입장도 생각해보세요. 솔직히 너무 한심하게 보입니다.   삭제

                  • 독새기개망신 2018-11-19 17:13:13

                    와~~!!세상에!! 학생이 교수를 몰아냈다고? 정말 해외토픽감이여. 그게 잘 헌거라고 얼굴을 드리내밀멍 인터뷰까지 허는지 이해가 안   삭제

                    • 화딱지 2018-11-18 21:05:10

                      지금 서울에 있는 기업들은 우리 멀티학과 사태를 보면서 어떻게 바라보고 이실 거 닮으꽈? 이번 사태가 이렇게까지 커져불었는데 우리에게 앞으로 무슨 도움이 될거 같으꽈? 적당히 허영 사과 받고 끝내사 했는데 이건 정말 아니라 마씸..한숨만 푹푹 나왐수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제주투데이 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삼무로 1길 5 정도빌딩 3층  |  대표전화 : 064-751-9521~3  |  팩스 : 064-751-9524  |  사업자등록번호 616-81-44535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제주 아 01001  |  등록일 : 2005년 09월 20일  |  창간일 : 2003년 07월 23일  |  발행·편집인 : 김태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윤
                      제주투데이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제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jejutoday.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