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실시간뉴스
편집시간  2017.11.24 금 05:52
상단여백
HOME 문화/생활 문화기획
제주올레 여행자센터, 제주 요리 토크쇼 <제주 어멍 요리교실> 운영10월 27일(금)부터 12월 2일(토)까지 매주 금요일 오후 2시-5시, 토요일 오전 10시-오후 1시, 총 10회 진행
안인선 기자 | 승인 2017.10.18 05:45
제주올레 여행자센터(서귀포시 중정로 22)

제주 여행자를 위한 베이스캠프이자 제주 자연, 사람, 문화의 매력을 알리는 기지국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는 제주올레 여행자센터(제주도 서귀포시 중정로 22)에서 10월 27일(금)부터 12월 2일(토)까지 매주 금요일 오후 2시-5시, 토요일 오전 10시-오후 1시, 총 10회에 걸쳐 제주 요리 토크쇼 <제주 어멍 요리교실>이 열린다.

서귀포문화도시조성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뛰어난 손맛을 자랑하는 제주 지역 주민과 셰프 등이 제주 농수산물을 주재료로 한 제주 요리 시연을 펼치며, 제주 음식에 담긴 제주 문화에 대해 참가자들과 이야기를 나눈다.

첫 강사는 KBS 한국인의 밥상 ‘제주편’에 출연하여 제주의 맛을 전국에 소개한 정묘생씨로, 10월 27일(금) 오후 2시 ‘된장소스를 얹은 양하 비빔밥’을, 10월 28일(토) 오전 10시 ‘메밀만지(만두)’를 주제로 요리법을 전수한다. 11월 10일(금) 오후 2시에는 한림읍 귀덕리 부녀회장인 오순덕씨가 제주의 명절 필수 메뉴 ‘돼지고기 산적’을 제대로 만드는 법을 선보인다. 4회차인 11월 11일(토) 오전 10시에는 제주 발효음식에 푹 빠진 이주민 권미란씨가 제주 전통 발효 음료인 쉰다리를 옛 맛은 그대로 유지하며 먹기 편한 요거트 형식으로 만드는 법을 전수하는 한편 함께 곁들이면 좋은 사우어 크라우트(독일식 절임 양배추)를 만든다.

제주 청정 자연만큼 건강한 요리법을 주제로 한 강연도 펼쳐진다. 슬로푸드를 주제로 미각에 시각을 더한 독창적인 맛을 선보이는 제주 토박이 김은영씨는 11월 17일(금) 오후 2시 대정지역 흑마늘을 이용한 샐러드를, 11월 18일(토) 오전 10시 제주 돼지로 만든 하몽(스페인 전통음식)으로 만든 샌드위치를 만들어 현대적 감각으로 탄생한 제주 음식을 선보인다. 또한 짜장 한 그릇에도 자연주의를 담아내는 ‘마라도에서 온 짜장’ 원종훈 대표는 11월 24일(금) 오후 2시 겨울 별미인 히라스(부시리)로 초절임을, 12월 1일(금) 오후 2시 자연주의 흑돼지 고사리 육개장을 선보인다. 11월 25일(토) 오전 10시에는 뛰어난 미적 감각을 뽐내는 이주민 송유미씨가 하얀 떡 위에 앙금으로 제주에서 피는 꽃을 장식한 제주 앙금 플라워 케이크를 함께 만든다.

더불어 일상에서 자주 접한 친숙한 제주 요리들도 배울 수 있다. 12월 2일(토) 오후 2시에는 최근 제주를 찾은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에 참여한 재외동포 여성CEO들에게 제주의 맛이 친정의 맛이라는 극찬을 받으며 감동을 전해준 향토요리가 오화자씨가 빙떡, 무죽, 늙은 호박나물을 손쉽게 만드는 비법을 공개한다.

김혜영 제주올레 여행자센터장은 “센터를 찾는 여행자와 이주민들이 제주의 맛에 관심이 많은 만큼, 주변에 숨어있는 맛의 고수들을 초빙해 제주 요리 문화를 나누는 자리를 준비했다,” 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제주 문화를 손쉽게 접할 수 있는 공간으로 꾸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제주에서 나는 재료만큼이나 다양한 제주 어멍들의 수다가 함께 펼쳐질 <제주 어멍 요리교실>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행사다. 매회 30명의 신청자를 받으며 참가비는 무료로 선착순으로 마감한다. 신청은 제주올레 콜센터(064-762-2190)를 통해 가능하다.

 

0
0
이 기사에 대해

안인선 기자  ains2010@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인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제주투데이 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삼무로 1길 5 정도빌딩 3층  |  대표전화 : 064-751-9521~3  |  팩스 : 064-751-9524  |  사업자등록번호 616-81-44535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제주 아 01001  |  등록일 : 2005년 09월 20일  |  창간일 : 2003년 07월 23일  |  발행·편집인 : 김태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윤
제주투데이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7 제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jejutoday.com
Back to Top